두산인프라코어, 굴착기 판매 호조…3분기 영업익 14% 성장
입력 : 2020-10-29 16:38:16 수정 : 2020-10-29 16:38:16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두산인프라코어(042670)가 중국과 한국 시장에서의 굴착기 판매 호조에 힘입어 올 3분기 연결기준 매출 1조9284억원, 영업이익 1761억원을 올렸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9%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14% 증가했다. 
 
29일 두산인프라코어에 따르면 중대형건설기계(Heavy) 사업은 중국 시장의 수요 확대, 선진(북미, 유럽) 및 신흥시장 회복에 힘입어 23.2% 성장한 740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3배 이상 성장한 664억원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중국 건설기계 시장이 중국 정부의 인프라 투자 확대에 따라 성장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3분기에만 중국에서 55% 증가한 3089억원의 매출을 거뒀다. 또 3분기 누계로 굴착기 1만4348대를 판매하며 20% 이상 늘었다.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북미와 유럽 등 선진시장도 하반기부터 완만한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딜러 네트워크(영업망)와 라인업 강화를 통해 선진시장에서 16.3% 늘어난 1975억원의 매출고를 올렸다. 
 
한국을 포함한 신흥시장의 전체 규모는 소폭 감소(-2%)했으나 두산인프라코어는 점유율 확대에 힘입어 234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회사는 인프라 투자 확대 및 건설경기 회복에 대비해 신기종 출시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한편, 매출채권 리스크 관리 강화를 통해 시장 변동성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어 엔진 사업의 3분기 매출은 1140억원으로 집계됐다. 글로벌 경기 둔화 및 유가 약세로 23% 하락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의 자회사 두산밥캣(241560)은 코로나19에 따른 글로벌 수요 감소로 전년보다 소폭 감소한(-3%) 1조736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비용절감 노력으로 전년 수준인 1112억원(0.8%)을 달성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