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 국민의힘 의원 배우자, 자택서 숨진 채 발견
경찰, 외부 침입 흔적 없어 극단적 선택 가능성 무게
입력 : 2021-04-08 12:01:54 수정 : 2021-04-08 12:01:54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현직 국민의힘 의원의 부인이 8일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선 것으로 파악됐다.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국민의힘 A의원의 배우자인 B씨가 이날 오전 9시45분쯤 서울 서초구 반포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 의원의 딸은 "어머니가 돌아가신 것 같다. 호흡이 없다"며 112에 신고해 경찰이 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을 보면 B씨가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국민의힘 현직 의원의 부인이 8일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기사와 상관 없음. 사진.뉴시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