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서울, '폭우 속 폭염'
입력 : 2021-07-19 17:42:41 수정 : 2021-07-19 17:42:41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19일 밤 서울 지역에 폭우가 예상돼 있지만 무더위 또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15분부터 서울 동남·동북·서북권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했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혹은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으로 예측될 때 발효된다.
 
이와 더불어 서울 전역에 내려진 폭염경보는 유지된다. 낮 온도가 상승하면서 대기 불안정이 강화돼 소나기가 오는 지역이 점차 확대되고 강도도 강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밤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들이 있고, 시간당 30㎜ 안팎의 강한 비와 최대순간풍속 시속 55㎞ 이상의 강한 돌풍이 부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숭인동 동묘앞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윗옷을 머리에 쓰고 비를 피해 뛰어가고 있다. 사진/뉴시스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