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12일부터 마블 드라마 본다…디즈니+, 월 9900원에 한국 출시
구독료 월 9900원, 연간 9만9000원
디즈니·픽사·마블 영화부터 디즈니+ 오리지널 콘텐츠까지 서비스
'스타' 브랜드로 일반 엔터테인먼트 및 한국 콘텐츠도 제공
입력 : 2021-09-08 09:33:24 수정 : 2021-09-08 09:33:24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디즈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의 한국 서비스 공식 출시일이 정해졌다.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디즈니코리아)는 오는 11월12일 한국에서 디즈니플러스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구독료는 월 9900원 또는 연간 9만9000원이다.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디즈니 핵심 브랜드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다. 월간 또는 연간으로 서비스를 구독하면 디즈니플러스 오리지널부터 디즈니 클래식, 영화, TV 시리즈, 다큐멘터리, 숏폼 영상 등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다. 
 
디즈니플러스와 함께 한국에서 선보이는 '스타' 브랜드는 다양한 장르의 일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제공한다. ABC와 20세기 텔레비전, 20세기 스튜디오, 서치라이트 픽쳐스 등이 제작한 영화와 TV 프로그램과 독점 오리지널 시리즈, 국내에서 제작한 한국 콘텐츠 등이 스타 브랜드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제이 트리니다드 월트디즈니컴퍼니 아태지역 DTC(Direct-to-Consumer) 사업 총괄은 "최근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성공적인 론칭을 이어가고 있는 디즈니플러스를 한국에서도 선보일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이 콘텐츠와 미디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는 만큼, 디즈니만의 독보적인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지속해서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오상호 디즈니코리아 대표는 "디즈니플러스는 세계적인 크리에이터들이 선사하는 매력적인 스토리와 탄탄한 브랜드 및 프랜차이즈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모든 연령대의 이용자들에게 최고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