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국내선 항공편 운항 정상화
태풍 ‘힌남노’ 영향 사전 비운항 항공편 순차 재개
제주발 오후 1시 40분, 김해발 오후 4시부터 운항
2022-09-06 15:23:39 2022-09-06 15:23:39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에어부산(298690)이 11호 태풍 ‘힌남노’ 피해 예방을 위해 사전 비운항 조치한 국내선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고 6일 밝혔다.
 
에어부산 A321neo(LR) 항공기 (사진=에어부산)
 
에어부산은 김포공항에서 오전 11시50분 김해공항과 제주공항으로 각각 출발하는 BX8811, BX8043 항공편을 시작으로 국내선 노선 운항을 순차 재개한다.
 
에어부산 김포공항 출발 항공편은 오전 11시50분, 제주공항 출발 항공편은 오후 1시40분, 김해공항 출발 항공편은 오후 4시부터 운항을 재개한다. 울산공항은 7일부터 정상 운항을 시작한다.
 
지난 5일부터 태풍 피해를 대비해 김해공항에서 인천공항과 김포공항으로 분산해 피항시킨 항공기 9대도 이날 오후 김해공항으로 복귀시킨다. 자세한 내용은 에어부산 홈페이지, 모바일 웹·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에어부산은 강력한 강도로 국내에 상륙한 태풍 힌남노의 피해를 선제 예방하기 위해 지난 5일부터 6일 오후까지 총 78편의 국내선 항공편을 사전 비운항 조치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승객들의 이동 편의를 고려해 각 공항별 안전 운항이 가능한 시점에 맞춰 국내선 운항을 정상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