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가수 윤하 '사건의 지평선'…15년 만에 지상파 1위
2022-11-28 12:42:22 2022-11-28 12:42:22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가수 윤하가 차트 역주행 곡 '사건의 지평선'으로 15년 만에 지상파 TV 음악 프로그램에서 정상에 올랐다.
 
28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사건의 지평선'은 전날 SBS TV '인기가요'에서 아이브 '애프터 라이크'(After LIKE)·르세라핌 '안티프래자일'(ANTIFRAGILE)을 제치고 1위를 기록했다.
 
윤하가 '인기가요' 정상에 오른 것은 2007년 '비밀번호 486'으로 1위를 한 이후 15년 만이다. '사건의 지평선'은 윤하가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한 곡이다. 앞서 곡은 올해 3월 30일 발표돼 대학 축제 무대 등을 계기로 주요 음원차트에 다시 올랐다.
 
윤하는 소속사를 통해 "지상파 음악 방송 1위라니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요즘 매일 매일이 생일 같다"며 "15년 만의 인기가요 트로피인데 15년 뒤에도 좋은 음악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가수 윤하. 사진=C9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재범 대중문화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