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지난해 영업익 4667억…사상 최대 실적
매출 22% 증가한 2조8732억…전 법인 두자릿수 성장
2023-02-08 13:10:09 2023-02-08 13:10:09
오리온 제품 이미지(사진=오리온)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오리온(271560)이 지난해 2022년 연결기준 매출 2조8732억원, 영업이익 4667억원을 기록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습니다. 
 
8일 오리온에 따르면 매출은 경쟁력 높은 신제품 출시 및 적극적인 시장 확대로 전 법인이 두 자릿수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22% 증가했습니다. 영업이익은 효율과 수익성 중심의 경영으로 25.1% 증가하면서 영업이익률은 16.2% 기록했고요. 
 
특히 베트남과 러시아 법인은 현지 수요가 급증하는 가운데 각각 생산라인 확대, 신공장 가동을 통해 적기에 제품 공급량을 늘리는 한편, 공격적인 영업활동을 펼쳐 고성장세를 이어갔습니다. 
 
이러한 호성과에 힘입어 오리온의 주가는 지난해 말 기준 24%가량 상승했으며, 주주가치 제고 차원에서 주당 배당금도 기존 750원에서 950원으로 26.7% 늘리기로 결정했습니다. 
 
오리온은 올해도 제품력과 영업력을 한층 강화해 소비자 가치를 지속적으로 증대시키면서 건강한 성장을 이어나갈 방침입니다. 지난해 12월 기준 베트남과 러시아 법인의 공장 가동률이 각 118%, 124%에 달하고 인도에서도 보다 적극적으로 영업 활동을 전개함에 따라,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대규모 투자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전 법인이 안정적인 기반을 마련한 만큼, 식음료 산업 중심으로 국내외 기업 인수합병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하네요. 
 
한국 법인의 매출은 16.3% 성장한 9391억원, 영업이익은 7.1% 증가한 1402억원입니다. 닥터유 브랜드와 마켓오네이처 오!그래놀라의 매출이 각 23%, 16% 성장했고, 젤리 매출도 40% 증가하는 등 전 카테고리가 성장세를 보였고요. 
 
중국 법인의 경우 매출은 14.9% 성장한 1조2749억원, 영업이익은 26.1% 증가한 2115억원을 기록했습니다. 가격 경쟁력이 높은 스낵, 젤리 카테고리가 성장세를 주도했고, 신규 거래처 발굴을 통한 시장 확대 및 ‘춘절’ 선물세트 수요 집중 공략이 주효했다는 설명입니다. 
 
베트남 법인은 매출 4729억원, 영업이익 898억원으로 각 38.5%, 40.3% 증가했습니다. 러시아 법인은 매출 2098억원, 영업이익 348억원으로 각 79.4%, 106.9% 늘었고요. 
 
인도 법인은 초코파이 3종이 성공적으로 시장에 진입하면서 카스타드, 초코칩쿠키 등 제품 다양화로 성장 기반을 마련했습니다. 올해는 라자스탄 공장에 초코파이 라인 증설 외에도 스낵 라인을 신설해 현지 스낵 시장에 진출하는 한편, 인도 전역으로 판매처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네요. 
 
오리온 관계자는 “법인별로 제품력과 영업력을 더욱 강화해 소비자 가치를 증대시키는 한편, 효율적인 투자를 통해 전년에 이은 건강한 성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