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앤엘·삼목강업, 코스닥 상장예심통과
입력 : 2012-11-23 09:58:58 수정 : 2012-11-23 10:00:34
[뉴스토마토 이혜진기자]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지난 22일 코스닥시장상장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우리이앤엘과 삼목강업의 상장예심을 승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상장예심승인을 받은 우리이앤엘은 반도체 제조업체로 주로 발광다이오드(LED) 라이트바를 생산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실적으로는 매출액 2299억원과 세전순이익 109억원, 순이익 95억원을 달성했다. 자본금은 115억원이다.
 
주당예정발행가는 4900~5700원으로 총 441~513억원을 공모할 예정이다. 상장주선인은 현대증권이다.
 
같은 날 상장예심을 통과한 삼목강업은 자동차부품 제조업체로 주로 서스펜션 스프링을 생산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실적으로는 매출액 325억원과 세전순이익 31억원, 순이익 24억원을 기록했다.
 
주당예정발행가는 3500~3900원으로 총 112~128억원을 공모할 예정이다. 상장주선인은 교보증권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혜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