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노량진 7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총 도급액 1300억 규모
입력 : 2017-11-06 10:39:39 수정 : 2017-11-06 10:39:39
[뉴스토마토 신지하 기자] SK건설은 서울 노량진 7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사업은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 일대에 지하 3층~지상 29층, 6개동, 총 614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조성하는 것이다. 총 도급액은 1300억원이다.
 
노량진 7구역은 지하철 1,7,9호선과 올림픽대로의 접근성이 용이하고, 초·중·고교가 모두 인접해 있다. 노량진 재정비촉진지구 개발이 끝나면 향후 이 지역은 8000여가구 규모의 대규모 주거타운으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김수환 SK건설 도시정비영업2실장은 "노량진 7구역은 입지여건이 뛰어나고 미래가치도 높은 지역"이라며 "지난 2014년에 수주한 노량진 6구역과 함께 지역 랜드마크 아파트 단지로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노량진 7구역 투시도. 사진/SK건설
 
신지하 기자 sinnim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지하

부동산 시장 이야기를 이해하기 쉽게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