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기보, "유망 기술창업 기업에 투·융자 복합지원"
기보벤처캠프 참여 기업에 보증료 우대·여신 등 지원
입력 : 2017-11-09 16:21:23 수정 : 2017-11-09 16:21:23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우리은행은 서울 반포 JW메리어트호텔에서 기술보증기금과 ‘유망 기술창업기업 투·융자 복합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의 ‘기보벤처캠프 프로그램’ 참여 기업에 투자와 대출 등 금융서비스를 지원한다.
또 참여 기업을 대상으로 우대 보증비율 적용, 최대 10년까지 장기 여신 지원, 최대 0.4%포인트 보증료도 우대한다.
 
아울러 참여 기업에게는 은행거래 수수료가 면제되는 ‘기보벤처캠프 우대통장’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자체 심사를 통해 선정된 유망 기업에게는 전환사채(CB) 인수와 지분투자 방식으로 직접 투자할 계획이다.
 
‘기보벤처캠프 프로그램’은 기술보증기금이 기술창업 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민간 엑셀러레이터, 크라우드펀딩 중개업자 등과 협업을 통해 기술창업기업을 스타벤처기업으로 집중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유망 기술창업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금융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며 “이번 기술보증기금과의 협약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스타벤처기업을 지원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동연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 그룹장(사진 왼쪽)이 박기표 기술보증기금 상임이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