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홀, 차세대 PC MMORPG '에어' 지스타서 공개
'지스타 2017' 출품작 공개…'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개최
입력 : 2017-11-09 17:23:30 수정 : 2017-11-09 17:23:30
[뉴스토마토 정문경 기자] 블루홀이 9일 '지스타 블루홀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어 베일에 가려져 있던 신작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오는 16일부터 열리는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7'에서 신작 '에어'와 '배틀그라운드'의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을 운영한다.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블루홀은 신작 MMORPG '에어(A:IR)'의 특징 및 CBT 일정과 지스타 기간 중 열리는 '카카오게임즈 2017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에 대한 내용을 발표했다.
 
블루홀 '에어'. 사진/블루홀
 
이날 열린 기자 간담회는 1부 신작 MMROPG 에어와 2부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을 주제로 진행되었다. 1부 주제인 신작 MMORPG 에어는 부서진 행성과 부유도로 이루어진 세상을 배경으로 진화된 기계 문명과 마법이 공존하는 MMORPG로 다양한 비행선과 탈 것을 이용한 RvR(진영 대 진영), 공중 전투 등을 특징으로 내세웠다.
 
에어는 오는 13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차 CBT 모집을 시작하며 오는 12월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첫 번째 CBT를 진행할 예정이다.
 
펍지주식회사가 주최하고 바나나컬쳐가 주관하는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에서는 행사 주요 내용과 룰 등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회 소개 시간에 이스포츠 프로듀서로 활약하고 있는 바나나컬쳐 위영광 본부장이 등장해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에 대한 기대를 밝히기도 했다.
 
김효섭 블루홀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창립 10년만에 대한민국 대표 게임전시회인 지스타에 단독으로 참가할 수 있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고 말하며 "처음 공개하는 프로젝트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시기를 바라며 기대에 부응하는 성과를 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블루홀은 오는 11월 16일부터 부산에서 개최되는 G-Star에도 두 작품 모두 출품하여 에어는 RvR 전장 체험과 자유 체험을 선보이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배틀그라운드는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을 주제로 진행하는 것 외에도 첫 날 관람객들을 위해 배틀그라운드 경기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 이벤트를 마련할 예정이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