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커피 신제품 '디앤카페' 2종 출시
퀄리티·가성비 갖춘 캔커피로 RTD 커피시장 공략
입력 : 2018-01-23 09:21:48 수정 : 2018-01-23 09:21:48
[뉴스토마토 이광표 기자] 포카리스웨트·오로나민C 등으로 지난해 성장을 거듭한 동아오츠카는 신제품 '디앤카페(:D&cafe)'를 출시하고 국내 RTD 커피시장을 공략한다고 23일 밝혔다.
 
'디앤카페'는 'Daily'와 'Delight'를 의미해 '매일 즐겁게 마시는 커피'를 콘셉트로, 현대인에게 필요한 잠깐의 휴식을 제공한다는 뜻을 담았다. 제품 패키지는 휴식을 상징하는 파라솔과 따뜻한 색감의 브라운톤을 활용해 디자인했다.
 
175ml 용량인 '오리지널'과 '아메리카노' 총 2종으로 출시됐으며, 콜롬비아 아라비카 원두를 딥로스팅하고 향의 손실을 최소화해 커피 본연의 풍부한 맛과 향을 구현했다. 특히 단맛을 줄여 타사 커피에 비해 30% 낮은 칼로리를 선보여 텁텁하지 않고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국내 RTD 커피시장은 약 1조2000억 원 규모((2017년11월, 닐슨코리아 기준)로 전체 음료시장의 약 20% 비중을 차지한다. 동아오츠카는 이번 신제품 캔커피를 통해 다양한 음료 라인업을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준철 디앤카페 브랜드매니져는 "커피전문점 인기에 이어 RTD 커피시장도 확대되고 있다는 점에 주목, 소비자들에게 퀄리티와 가성비를 갖춘 커피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했다"며 "일상에서 잠깐의 휴식이 필요할 때 맛의 퀄리티와 착한 가격을 갖춘 디앤카페로 부담 없이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디앤카페 제품이미지. 사진/동아오츠카
 
이광표 기자 pyoyo8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광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