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금정역’ 6월 분양
입력 : 2018-05-29 17:13:00 수정 : 2018-05-29 17:13:00
[뉴스토마토 임효정 기자] 현대건설이 다음달 중 경기도 군포시 금정동 보령제약부지에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금정역’을 분양한다.
 
힐스테이트 금정역은 지하 6층~지상 49층 5개동(오피스텔 1개동 포함)으로, 전용면적 72~84㎡ 아파트 843세대와 전용면적 24~84㎡ 오피스텔 639실 등 총 1482세대로 공급된다.
 
전용면적별로 아파트는 72㎡ 180세대, 73㎡ 181세대, 84㎡A 129세대, 84㎡B 353세대 등 4개 주택형 전세대 중·소형으로 이뤄졌다. 오피스텔은 원룸형부터 주거 대체형 평면, 테라스 특화 평면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된다.
 
지하철 1,4호선 환승역인 금정역과 2층 데크로 직접 연결 예정에 있는 초역세권으로 이를 통해 서울 용산역이 30분대, 사당역 2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특히 금정역의 경우 내년 1호선 급행열차 정차역으로 공사가 완료될 예정으로, 이를 이용하면 서울역까지 20분대 접근이 가능하다. 여기에 수도권 주요거점을 연결하는 광역급행철도 GTX C노선(수원~금정~삼성~양주)도 추진 중으로 개통시에는 삼성역까지 3정거장(10분대)이면 도착이 가능해진다.
 
최첨단 특화시스템도 적용된다. 힐스테이트 금정역은 현대건설이 개발한 IoT(사물인터넷) 시스템인 ‘하이오티(Hi-oT)’ 기술이 적용된다. 스마트폰 소지만으로 공동현관 출입이 가능하고, 앱을 통해 조명, 가스, 난방, 환기 등을 제어할 수 있다. IoT 기술과 호환이 되는 공기청정기, 에어컨, 로봇청소기 등의 가전제품과 연동이 가능해 원격으로도 조절할 수 있다.
 
실별 에너지 관리시스템(HEMS), 일괄소등스위치, 대기전력 차단 시스템, 전기통합형 실별 온도조절기, 세대내 전체 LED등, 가스차단 시스템 등으로 에너지 절감도 가능하다.
 
현관 안심카메라, S-IT 지하주차장 지능형 LED 조명시스템, 전기자동차 충전설비, 무인택배시스템, 소등지연스위치, 디지털 가스계량기 등이 설치돼 입주고객의 안전하고 편안한 생활이 가능하다.
 
현대건설 분양관계자는 "서울 접근성이 좋아지고 있고, 주변 산본과 평촌신도시에서 새 아파트로 이동하고 싶은 수요도 많아 관심이 높다"며 "서비스면적 제공으로 웬만한 아파트보다 더 넓게 공간활용이 가능하고, 49층 복합단지로 조성되는 만큼 군포시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힐스테이트 금정역 투시도. 사진/현대건설
 
임효정 기자 emy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효정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