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보 들리는 제약바이오株, 잿더미서 부활할까
입력 : 2018-08-03 14:43:39 수정 : 2018-08-03 14:43:39
잔인한 여름을 보낸 제약·바이오주에 희소식이 연달아 전해지기 시작했다. 제약·바이오주가 구조적인 반등 랠리를 재개할 수 있을지 시장의 관심이 집중된다.
 
3일 오전 10시30분 현재 코스피 시장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전일대비 1만3000원(3.44%) 오른 39만1000원에 거래 중이다. 대웅제약(069620)은 7.48% 오른 19만4000원에 거래 중이다.
 
코스닥 시장에서도 메디톡스(086900)가 3.40% 오르고 있다. 코스피 의약품 지수는 1.20% 상승세고 코스닥 제약업종지수도 1.21% 강세다.
 
4월 이후 제약·바이오 업종의 급락을 초래한 중요한 변수는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의 회계 감리 장기화와 제약바이오 업종의 연구개발비 회계처리 논란이다.
 
실적 외적 이슈로는 네이처셀(007390)에 대한 검찰 수사가 제약바이오 업종에 대한 투심을 강타한 사건이 있었으며 코스닥 바이오주에 대한 신용 물량 반대매매도 바이오주 주가 급락을 야기했다.
 
훼손된 시장의 신뢰는 8월 들어 서서히 회복되는 흐름이다. 제약바이오 주가를 일으켜세울 특별한 모멘텀이 없다는 지적이 나오는 상황에서 미국에서 잇따라 낭보가 전해진 것이다.
 
7월31일 셀트리온(068270)의 램시마(미국 판매명: 인플렉트라)는 오리지널 의약품 레미케이드와의 마지막 특허소송까지 승소하며 미국 내 모든 특허 허들을 넘어섰다. 30일(현지시간) 메사추세스 연방법원은 얀센이 제기한 램시마의 배지 기술 침해에 대한 주장이 부당하며, 셀트리온은 얀센 배지특허를 침해하지 않는다고 판결했다.
 
셀트리온(068270)에 이어 대웅제약(069620)은 전일 미국 파트너사인 에볼루스가 보툴리눔 톡신 제제인 나보타에 대한 보완 자료를 미 FDA(식품의약국)에 제출했다. 지난 5월16일 허가 보류 통지를 받은 뒤 75일 만에 다시 제출한 것이다. 미국 나보타 판매 허가 시점이 한 단계 앞당겨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또 제약바이오 업종의 실적 개선도 투심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다. 코스피 대장주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2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했다. 2분기 매출액은 1254억원으로 전년비 98.4%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237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2공장 가동률이 60% 이상으로 높았고 자회사 삼성바이오에피스의 지분법 손실도 296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크게 개선되었다.
 
다만 주식시장의 속성상 급락은 빠르게, 반등은 느리게 진행된다는 점에서 제약바이오 주가는 단숨에 회복되기보단 천천히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 전략가들의 관심은 바이오가 단기 반등에 그칠 것이냐 추세적 상승을 이어갈 것이냐에 집중되고 있다.
 
 
☞ 토마토스탁론, 이용중인 증권사 그대로, 본인자금포함 최대4배
 
토마토 스탁론이란 ? ( 연계 신용대출 )
▶ 증권사 변경 없이/신규 계좌 개설 없이 기존 그대로 이용 가능
▶ 금리 최저 연 3.5% 부터 (증권사 신용 및 담보대출 평균 7.5%~8.5%)
▶ 한 종목 100% 집중투자 가능
▶ 본인자금 포함 4배, 최고 3억원, 최장 5년(6개월 단위 연장)
▶ 무방문 , 무서류 , 인터넷 신청으로 대출 신청
▶ 마이너스 통장식 대출
▶ 연장수수료 및 중도상환수수료 無
▶ 보유종목 매도 없이 미수/신용 대환가능
▶ ETF(KODEX 레버리지, KODEX 인버스, KODEX 200)포함 1,500여개 종목 매매가능
▶ 위험관리시스템을 통한 안정적인 투자 관리
▶ 주식매입자금대출 / 주식담보대출 / 주식자금대출
 
★거래량 상위 50종목 ( 오후 14시 42분 기준 )
 
국일제지(078130),한창제지(009460),서희건설(035890),네이처셀(007390),토필드(057880),엘비세미콘(061970),신풍제지(002870),아남전자(008700),넥스트칩(092600),에임하이(043580),#KODEX코스닥150선물,켐온(217600),웰크론(065950),#THEE&M,#KODEX200선물인버스2,대아티아이(045390),KODEX 레버리지(122630),남선알미늄(008350),에스모(073070),KODEX 코스닥150 레버(233740),#GMR 머티리얼즈,대양제지(006580),덱스터(206560),삼성전자(005930),한국팩키지(037230),대림제지(017650),미래산업(025560),에스맥(097780),대영포장(014160),퍼스텍(010820),SK증권(001510),세종텔레콤(036630),이엠넷(123570),제일제강(023440),광진윈텍(090150),초록뱀(047820),HB테크놀러지(078150),에코마이스터(064510),깨끗한나라(004540),에스아이리소스(065420),이디(033110),우리기술투자(041190),삼아알미늄(006110),키이스트(054780),세원(234100),페이퍼코리아(001020),이화전기(024810),우리기술(032820),삼영화학(003720),KODEX 인버스(114800)
 
· 이 기사는 인포머셜입니다. 인포머셜(Informercial)은 인포메이션(Information)과 커머셜(Commercial)의 합성어로 스폰서가 제공하는 정보로 꾸며진 상업성 콘텐트입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인포머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