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신형 쏘울' 티저이미지 공개…내년초 출격
입력 : 2018-11-15 09:27:06 수정 : 2018-11-15 09:27:09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기아자동차는 내년 초 국내 출시 예정인 3세대 신형 '쏘울'의 티저 이미지를 15일 공개했다.  
 
사진/기아차
2008년 첫 선을 보인 쏘울은 2013년 진일보한 감각의 2세대를 거치며 기아차 브랜드의 상징적 모델로 자리 잡았다. 특히 글로벌 자동차 모델들의 각축장인 미국 시장에서 매년 10만대가량 판매됐고 올해 상반기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했다. 특히 지난 2014년 교황 방한 시에는 '포프 모빌(Pope Moblie·교황의 차량)'로 선정돼 전 세계인들의 큰 관심을 모았다.
 
3세대 쏘울은 이전 모델보다 한층 강인하고 하이테크한 이미지의 디자인으로 개발됐다. 신형 쏘울은 다음달 LA모터쇼에서 첫 공개되며, 국내 출시는 내년 초로 예정돼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달라진 모습의 신형 쏘울이 고객들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준중형 세단과 소형 SUV가 양분한 국내 엔트리카 시장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한편, 쏘울은 지난 2009년 국산차로는 처음으로 레드닷 디자인상을 수상했으며, 기아차 최초로 세계 3대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상', 'iF 디자인상', 'IDEA 디자인상'을 모두 석권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