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 라이엇게임즈, 신임대표로 박준규 본부장 내정
입력 : 2018-11-19 17:48:20 수정 : 2018-11-19 17:48:2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롤)'의 개발·유통사 라이엇게임즈는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퍼블리싱 총괄 본부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19일 밝혔다. 박 본부장은 내년 1월부터 라이엇게임즈 코리아를 이끌 예정이다.
 
내년부터 라이엇게임즈 코리아 대표를 맡을 박준규 본부장은 KPMG와 CJ E&M 등을 거쳐 지난 2014년 라이엇 게임즈에 합류했다. 라이엇게임즈 코리아에서는 전략팀장을 거쳐 현재 퍼블리싱 조직 전체를 이끌고 있다. 라이엇게임즈는 기업 수장 변화에 대한 계획을 사전에 공개한 데에 대해 기업 성장과 도약을 위한 결정으로 이를 사전에 밝혀 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2014년부터 현재까지 라이엇게임즈 코리아를 이끈 이승현 대표는 이날 오전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지난 5년 동안 라이엇게임즈 코리아를 이끌던 역할을 올해로 마무리하고 그 역할을 박준규 신임대표 내정자에게 넘긴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 대표는 지난 2013년 라이엇게임즈에 합류해 대외·운영·서비스 조직을 총괄하는 임원을 역임했다. 2014년1월 한국 대표로 취임한 이후 원활한 롤 한국 서비스에 집중하는 한편 최근 개장한 '롤 파크' 건립을 주도했다. 또한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을 주제로 한 사회공헌 사업을 이어가 지난해 말 라이엇게임즈가 외국계 기업 최초로 '2017 문화유산보호 대통령 표창'을 받는 데 기여했다.
 
라이엇게임즈 코리아 신임 대표로 내정된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퍼블리싱 총괄 본부장. 사진/라이엇게임즈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