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총재 "제조업 경쟁력 제고 우리 경제 생존 문제"
한은 본관 경제 동향 간담회, 제조업 위기 구조적 변화 지목
입력 : 2019-02-19 09:29:12 수정 : 2019-02-19 09:29:12
[뉴스토마토 이진성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제조업의 경쟁력을 제고해나가는 것은 이제 우리 경제의 생존의 문제라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라고 밝혔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9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주력산업 관계자와 경제동향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이 총재는 19일 서울 중구 한은 본관에서 열린 경제 동향 간담회에서 "최근 제조업 경쟁환경 변화가 우리나라에 우호적이라고 보기어렵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총재는 이러한 문제 원인을 구조적인 변화로 꼽았다. 이 총재는 "먼저 제조업내 업종간, 그리고 제조업과 서비스업간 전통적인 경계가 무너지고 있다"면서 "제조업체들은 동종 기업뿐 아니라 과거 경쟁관계가 아니었던 여타 업종 또는 서비스업 영위 기업과도 새로 경쟁하게 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독일과 미국 등 주요국에서는 수년전부터 제조업의 중요성을 재인식하고 경쟁력 강화 방안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면서 “적절한 대응전략을 통해 우리 제조업이 재도약하는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서광현 한국디스플레이산업협회 상근부회장과 최형기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상근부회장, 임승윤 한국석유화학협회 상근부회장, 김태년 한국자동차산업협회 전무, 장윤종 포스코경영연구원장, 염용섭 SK경제경영연구소장 등 주력산업을 대표하는 관계자들이 주로 참석했다.
 
이진성 기자 jin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진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