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영의 뉴스카페)막 내린 4.3 보궐선거…정국 향방은?
입력 : 2019-04-05 17:12:26 수정 : 2019-04-05 17:12:27
★김선영의 뉴스카페, 뉴스 재구성
진행: 김선영 앵커
출연: 박주용 기자(뉴스토마토 정치부)
출연: 박민호 기자(뉴스토마토)
 
자유한국당과 정의당이 각각 한 석을 차지하며 4.3 보궐선거가 막을 내렸습니다. 창원성산에서는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경남 통영고성에서는 자유한국당 정점식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4일 뉴스토마토<김선영의 뉴스카페, 뉴스 재구성>에서는 박주용 기자, 박민호 기자와 함께 4.3 보궐선거 이후 정국의 향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박민호 기자는 "이번 선거로 총선을 앞두고 민심을 가늠해 볼 수 있었다"라며 "민주당의 경우 정의당과 연합해 이겼고 자유한국당은 보수 진영이 흩어진 상태에서 이겨 민심을 얻은 모습"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박주용 기자는 "국민이 견제와 균형을 적절하게 선택했다"라며 "바른미래당을 제외하고 여야 모두가 체면치레를 한 선거"라고 말했습니다. 박 기자는 "민주당은 승리는 없었지만 실리를 챙겼고 한국당은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이전 지지율을 조금 확보했다"라며 "정의당은 이번 선거에서 여영국 후보라는 정의당의 스타를 발굴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