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임대사업자 5393명 증가·주택 1만3150호 등록
누적 43만6천명, 임대주택 142만3천호 집계
입력 : 2019-06-12 09:24:31 수정 : 2019-06-12 09:24:31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지난달 신규 임대사업자와 임대주택이 전월 대비 각각 17.9%, 19.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5월 한 달 동안 전국 기준 임대사업자는 6358명이, 등록 임대주택은 1만3150호 증가했다.
 
지난달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수는 총 6358명으로 전월 5393명 대비 17.9% 증가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지난달 수도권에서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 수는 5064명으로 전월 4256명 대비 19.0% 증가했고, 서울은 2351명으로 전월 1929명 대비 21.9% 증가했다. 지방은 1294명으로 전월 1137명 대비 13.8% 증가했다.
 
같은 기간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수는 총 1만3150호로 전월 1만965호 대비 19.9% 증가했다. 이 중 수도권이 9720호로 전월 7971호 대비 21.9% 증가했고, 서울은 4789호로 전월 3800호 대비 26.0%, 지방은 3430호로 전월 2994호 대비 14.6% 증가했다.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는 총 43만 6000명으로 이들이 등록한 임대주택 수는 총 142만3000호로 집계됐다.
 
5월 신규 임대사업자 및 임대주택 등록수. 사진/국토교통부.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