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 마련
'정책 선언문' 게시…"리스크 관리 강화"
입력 : 2019-09-11 13:48:09 수정 : 2019-09-11 13:48:09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신한은행은 경제제재(Sanctions)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Guideline)'을 제작하고 국내·외 영업점과 본부부서에 배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경제제재 준수를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지난해 신한은행은 이란·북한·시리아 등의 국가들에 대한 경제제재 수준을 강화하고 있는 상황에 대비해 무역기반 자금세탁방지 시스템(Anti-TBML)을 도입한 바 있다. 매뉴얼에는 미국과 EU·UN 등에서 정한 제재 대상 국가와 제재 내용, 해외송금·수출입금융·해외투자 등 업무 처리시 준수해야 할 사항들이 담겼다.
 
한편 신한은행은 경제제재뿐만 아니라 업무와 관련된 국제 법률, 기타 규제에 있어 변경 사항이 발생할 경우 가이드라인에 추가로 반영하기 위해 외부 전문가들과의 협업도 지속할 방침이다. 아울러 글로벌 경제제재 준수 의지를 대외적으로 공표하기 위해 글로벌 인터넷뱅킹 홈페이지에 ‘정책 선언문’도 게시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 제작을 통해 제재 위반 리스크를 사전에 경감시키고 금융당국의 신뢰 또한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백아란기자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