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미리 주문 상품 모은 신규 프로 '쇼핑하는 42' 론칭
40분씩 120분간 진행…생활용품, 식품 집중 편성
입력 : 2020-01-14 10:30:38 수정 : 2020-01-14 10:30:38
[뉴스토마토 김은별 기자] 롯데홈쇼핑은 모바일을 통한 미리 주문이 많은 인기 상품만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는 특화 프로그램  '쇼핑하는 42'를 론칭했다고 14일 밝혔다.
 
쇼핑하는 42 방송 장면.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빅테이터를 활용해 미리 주문이 많은 상품을 분석하고, 시의성, 타깃층 등을 고려해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상품을 빠르게 선보이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통상적으로 1시간 동안 1개 상품을 판매하는 기존 홈쇼핑 방송 형식에서 벗어나 2시간 동안 3개 이상의 상품을 선보이며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외에도 한 프로그램당 스튜디오 한 곳에서 방송했던 것과 달리 상품별로 콘셉트에 맞게 여러 개의 스튜디오를 동시에 활용할 예정이다.
 
쇼핑하는 42는 매주 수요일 오후 2시40분부터 120분 간 진행된다. 미리 주문율이 높은 3개 이상의 상품이 각각 40분씩 분할 편성된다. 회사 측은 보다 많은 파트너사들에게 입점 기회를 제공하고 60분 편성 방송에 대한 재고부담 등 어려움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혜승 롯데홈쇼핑 방송제작부문장은 "과거 TV편성표를 보고 생방송을 기다려 쇼핑하던 형식에서 벗어나 최근 디지털TV와 모바일 앱 활성화로 고정고객은 물론 미리 주문율이 늘고 있는 추세"라며 "이러한 고객들의 니즈를 고려해 시즌 인기 상품과 한 주간 필요한 상품만을 집중 편성한 특화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다양한 상품들을 발 빠르게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8일 론칭 방송에서는 미세먼지 이슈로 의류 관리 가전들에 대한 검색율, 미리 주문율이 높아 '의류 관리기', '건조기' 등을 편성해 목표 대비 2배 이상의 실적을 거뒀다. 2회 차로 진행되는 오는 15일에는 설날을 앞두고 설 선물, HMR 등에 대한 미리 주문율이 높아 호주 직수입 벌집꿀 '베링가 허니콤', 개그우먼 팽현숙씨가 운영하는 '팽현숙의 옛날 순대국'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은별

한발 앞서 트렌드를 보고 한층 깊게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