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웨일-IPCA, 안전한 PC보안환경 위한 MOU 체결
강화된 보안 브라이징 경험 제공…"PC방 점주들의 비용부담 감소 기대"
입력 : 2020-01-17 10:35:31 수정 : 2020-01-17 10:35:31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네이버 웨일이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IPCA)와 안전한 PC방 보안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IPCA는 국내 최대 규모인 전국 1만여개의 인터넷PC방들이 가맹 중인 국내 인터넷PC방 대표 단체다.
 
양사는 네이버 웨일 브라우저를 활용해 보다 안전한 PC·인터넷 사용 환경을 조성해 나가는 데 협력할 방침이다. IPCA는 네이버 웨일을 가맹점 내에서 제공되는 PC의 기본 브라우저로 제공하고, 네이버는 이에 최적화된 웨일 브라우저 및 관련 기술을 지원할 예정이다. OS 기술 지원 만료로 인한 PC방 점주들의 비용 부담 역시 줄어들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16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김효 네이버 웨일 리더와 김병수 IPCA 중앙회장이 안전한 인터넷·PC 문화 조성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네이버
 
특히 네이버 웨일 브라우저는 세이프 브라우징 기능을 탑재하고 있어 피싱 및 파밍 사이트 등 불법 프로그램 설치를 미리 차단하고 루킹을 방지할 수 있는 기능 등이 탑재돼 높은 보안 수준을 자랑한다.
 
김병수 IPCA 중앙회장은 "네이버 PC방 전용 웨일 브라우저는 언제든지 무료로 다운받아 설치할 수 있고, 이를 통해 PC방 이용자들이 보다 안전한 보안환경에서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네이버와 공동으로 PC방 보안 환경에 적합하도록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효 네이버 웨일 리더는 "이번 MOU를 통해 인터넷PC방 방문객들이 OS 운영체제 기술 지원 종료에 따른 브라우저 보안 우려 없이 웨일을 통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브라우저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