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삼성전자 알파 혼합형펀드' 출시
입력 : 2020-01-20 10:35:37 수정 : 2020-01-20 10:35:37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삼성전자 주식과 국공채 및 투자등급의 채권에 투자하는 '신한BNPP 삼성전자 알파(채권혼합형)' 펀드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BNPP 삼성전자 알파(채권혼합형)' 펀드는 자산의 50% 이상을 국공채와 지방채, 특수채 및 A- 이상의 투자등급 회사채, 금융채 등에 투자해 인컴 수익을 추구하며, 주식 투자 자산인 '삼성전자'는 바텀 업(Bottom-up) 관점에서 '적극적 매매 전략'과 톱 다운(Top Down) 관점에서 주식시장 상황에 따른 편입 비중 조절을 병행해 최대 30% 이내에서 시가총액 비중까지 투자 비중을 결정한다.
 
현재 공모 펀드의 경우 단일종목에 대해서 펀드 자산의 10% 이내에서만 투자 가능하지만, 시가총액 비중이 10%를 초과하는 종목일 경우 해당 종목의 시총 비중까지 투자할 수 있도록 예외를 두고 있다. 
 
정성한 알파운용센터장은 삼성전자 투자에 대해 "2011년 이후로 삼성전자는 코스피 지수의 성과를 지속적으로 초과했고, 배당수익률 역시 코스피 배당 수익률보다 높아 성장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갖춘 대표종목"이라며 "반도체와 모바일 및 가전 등 전 사업부분의 이익이 개선되고 있어 중장기적으로 주가 전망도 양호하다"고 말했다.
 
한편 펀드는 하나금융투자, 한국투자증권, 한화투자증권, NH투자증권 등에서 가입할 수 있다.
 
사진/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