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지난해 영업이익 8670억원, 전년비 21% 감소
입력 : 2020-01-22 16:58:08 수정 : 2020-01-22 16:58:08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삼성물산은 지난해 연결기준 잠정 영업이익이 8670억원, 매출 30조7620억원, 당기순이익은 1조480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공시했다. 2018년과 비교해 영업이익은 21.5%, 매출액은 1.3%, 당기순이익은 40.1% 줄어들었다.
 
건설부문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5400억원으로 전년 7730억원 대비 30.1% 감소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도 12조1190억원에서 11조6520억원으로 3.9% 작아졌다. 회사는 일부 프로젝트가 종료하면서 매출액이 줄었고, 일회성 비용이 반영돼 영업이익도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수주 규모는 10조7000억원으로 연간 목표인 11조7000억원 달성에는 실패했으나 91.5% 수준을 채웠다. 
 
상사부문 영업이익은 1060억원으로 2018년과 비교해 27.4% 감소했다. 매출액도 1.8% 줄어 13조8620억원을 기록했다. 유가 하락과 원자재 가격 변동성 확대 등 시황 악화 영향으로 트레이딩 매출과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패션부문에선 영업이익이 320억원을 기록해 2018년 250억원에서 28% 증가했다. 반면 매출액은 1조7320억원으로 1.5% 내려갔다.
 
리조트부문은 매출은 2조8140억원으로 전년비 7.2% 커진 반면 영업이익은 2.7% 감소해 1430억원을 기록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매출 30조3000억원, 수주 11조1000억원을 목표로 수익성 중심의 내실 있는 성장을 확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삼성물산 건설부문 본사. 사진/삼성물산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