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코로나19 피해 기업 ‘대체 수입선 발굴’ 지원
‘고비즈코리아’ 온라인 홍보·마케팅 무료 지원
입력 : 2020-02-21 10:06:54 수정 : 2020-02-21 10:06:54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코로나19 관련 피해가 발생한 중소기업의 애로 해소와 수출 지원을 위해 △대체 수입선 발굴과 △온라인 전시회 참여를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우선 중국 내 지역 봉쇄와 물류 제한 등에 따라 대중국 원부자재 수입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수급 애로 품목을 대체할 수 있는 수입선 발굴을 지원하고 기업거래 정보를 무료로 제공한다.
 
중진공은 해외시장 정보를 다량 보유하고 있는 정보 제공 전문기업과 협력해 원부자재 수급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게 대체 수입선 정보를 신속히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전시회 등 오프라인 행사 취소 및 대면 거래 제약으로 해외 판로 개척에 차질이 생긴 피해 기업과 △위생용품 분야 등 위기 상황 수요 확대에 따른 기회 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수출플랫폼 ‘고비즈코리아’ 내 온라인 전시관 입점과 온라인 전시회 홍보·마케팅을 무료로 지원한다.
 
반정식 중진공 온라인수출처 처장은 “중국과의 거래 제약에 따른 대체 수입선 알선과 온라인전시회를 통한 해외 판로지원을 신속히 추진하겠다”며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한 중소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나아가 온라인 수출을 통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중기부와 함께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