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배정장학재단, 전국 중·고·대학에 '럭비 기자재' 지원
전국 럭비협회 14개 시·도지부 통해 ‘럭비월드컵 공인구’ 600여개 등 제공
입력 : 2020-06-04 13:28:46 수정 : 2020-06-04 13:28:46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OK금융그룹 계열사가 출연한 OK배정장학재단이 전국 중·고·대학교를 대상으로 럭비 교육 기자재를 지원한다.
 
지난 3일 대전 명석고등학교 열린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전달식’ 후 임병권 명석고등학교 럭비부 감독(왼쪽 여섯번째부터),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 탁용원 OK금융그룹 스포츠단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OK배정장학재단
 
OK배정장학재단은 지난 3일 대전 가양중학교 및 명석고등학교에서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전달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OK배정장학재단이 지급하는 럭비공은 ‘길버트(GILBERT)’에서 제작한 ‘2019 일본 럭비월드컵’ 공인구다. 대전 지역을 시작으로 해당 럭비공은 △중학교 20여곳 △고등학교 20여곳 △대학교 10여곳 등 전국 럭비부 운영 학교에 각각 약 10개씩 지원된다. 이와 함께 각 학교별로 마스크 200장도 함께 제공된다. 교육 기자재는 이달까지 럭비협회 산하 14개 시·도지부를 통해 순차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후원은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OK금융그룹 회장)의 럭비 사랑에서 비롯됐다. 재일교포 3세인 최 이사장은 학창시절 일본에서 럭비선수로 활약했다. 그는 비인기 스포츠로 꼽히는 국내 럭비의 발전을 위해 고민했고, 이에 지난 2015년부터 ‘대한럭비협회’ 부회장직을 맡아 후원에 나서고 있다.
 
최 이사장은 “‘럭비 강국, 대한민국’이라는 꿈이 현실로 실현될 날이 멀지 않았다고 생각했다”며 “도쿄 올림픽이 1년 정도 연기됐지만, 앞으로도 대한민국 럭비 역사에 길이 남을 신기록을 함께 만들자”고 말했다. 이어 “이번에 지원한 교육 기자재가 럭비 저변 활성화의 작은 씨앗이 되고, 이를 통해 언젠가 대한민국이 럭비 강국으로서 럭비 월드컵을 개최할 그날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는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 각 팀 감독 및 선수, OK금융그룹 탁용원 스포츠단장, 신행돈 대전지부장 등도 참석했다.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은 “확보하기 어려운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등을 지원해 줘서 감사하다”며 “이번 교육 기자재 지원이 코로나19로 잠시 위축된 럭비계에도 큰 활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OK배정장학재단은 럭비 외에도 △대한민국 남·녀 필드하키 국가대표팀 후원 △전국농아인야구 대회 개최 △재일교포 3세 출신 유도선수 안창림 후원 등 비인기 종목 활성화 및 소외계층을 위한 스포츠 장학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