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재난지원금 2배 상향…4차 추경 추후 판단"
"침수지원금 100만원서 200만원, 사망시 1000만원서 2000만원"
입력 : 2020-08-12 09:36:11 수정 : 2020-08-12 09:36:11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당정청이 재난지원금을 2배로 상향해 수해복구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정치권에서 논의되던 4차 추가경정예산안은 추후 판단키로 했다.
 
12일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국회에서 고위 당정 협의회를 열고 이같은 조정안을 발표했다.
 
강훈식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브리핑에서 "1995년에 만들어진 재난지원금을 사망의 경우 1천만원에서 2천만원으로, 침수지원금을 100만원에서 200만원으로 2배 상향 조정키로 했다"고 전했다. 
 
4차 추경과 관련해선 "현재 피해 대응에 감당이 가능한 재정을 확인했으며, 추경은 추후 판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협의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