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여, 대선경선 5주 연기…10월10일 후보자 결정

최고위서 의결…추석 기간 포함하면 총 5주 순연

2021-07-19 17:59

조회수 : 1,51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본경선 일정을 5주 연기하는 방안을 확정했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등 강화된 방역조치로 기존 대선경선 일정을 수행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이로써 민주당은 최종 대선후보를 당초 9월 5일에서 10월 10일 결정하게 됐다. 
 
민주당 지도부는 19일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오후 5시 최고위원회의를 다시 열고 대선경선 일정 의결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이 확정한 경선 일정 조정안에 따르면 특별방역기간, 올림픽, 추석연휴 등을 감안해 본경선 시작일을 4주간 순연하기로 했다. 본경선 기간 도중 추석 연휴가 포함돼 있는 점을 감안하면 후보자지명대회는 실질적으로 5주 순연되는 셈이다. 
 
이로써 순회일정도 줄줄이 연기 수순을 밟게 됐다. △대전·충남 8월 7일→9월 4일 △세종·충북 8월 8일→9월 5일 △대구·경북 8월 14일→9월 11일 △강원 1차슈퍼위크 8월 15일→9월 12일 △광주·전남 8월 21일→9월 25일 △전북 8월 22일→9월 26일 △제주 8월 20일→10월 1일 △부산·울산·경남 8월 28일→10월 2일 △인천 2차 슈퍼위크 8월 29일→10월 3일 △경기 9월 4일→10월 9일 △서울 3차 슈퍼위크 9월 5일→10월 10일 순이다. 
 
윤관석 사무총장은 "코로나 방역 상황이 엄중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시작은 4주, 추석연휴기간으로 실질적으로 5주의 경선연기를 최고위에서 의결했다"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이 본경선 일정을 4주 연기하는 방안을 확정했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등 강화된 방역조치로 기존 대선경선 일정을 수행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사진은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의에서 이상민 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사진단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