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이인영, 미 셔먼 접견 "북 외교적 관여 중요한 시기"

셔먼 "통일부 역할 중요, 남북 협력 지지"…차관 면담도 진행

2021-07-22 16:43

조회수 : 1,60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2일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만나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구축을 위해서는 북한과의 외교적 관여가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이를 위해 한미가 공동협력을 통해, 대북관여 노력을 이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이 장관은 이날 셔먼 부장관과 접견을 통해 최근 한반도 정세와 대북정책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이 자리에서 바이든 정부에서의 대북 외교 재개를 위한 일련의 노력들도 평가했다.
 
이에 셔먼 부장관은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통일부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남북간 대화, 협력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표명했다.
 
최영준 통일부 차관도 셔먼 부장관과 면담을 진행했다. 최 차관은 현 한반도·북한 정세에 대해 우리측 평가를 공유했다. 그러면서 한미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북한의 조기 대화복와 비핵화 협상 진전을 위한 양국의 일관된 의지와 공동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통일부는 "양측은 면담을 통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인 평화정착에 대한 의지, 이를 위한 외교적 노력의 중요성에 대해서 재확인했다"며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오른쪽)이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했다. 사진/통일부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