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휘

noirciel@etomato.com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곽상도, 아들 '50억 퇴직금'에 "그런 구조 만든 건 이재명"

유승민 "보도 사실이면 곽상도 제명·출당하라"

2021-09-26 11:25

조회수 : 4,65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은 26일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원 수령 논란에 "거꾸로 이야기하면 이재명 경기지사가 그런 돈을 벌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 준 것 아닌가"라고 반박했다.
 
곽 의원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회사가 지금 생각보다 많은 돈을 벌었다는 것 때문에 문제가 된 것 아닌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곽 의원 아들은 2015년 6월 화천대유에 입사해 대리 직급으로 보상팀에서 근무했고, 올해 3월 퇴직하면서 퇴직금 명목으로 50억원을 지급받았다.
 
곽 의원은 "아들이 퇴직금인가 성과급을 받았다는 것은 아는데 정확한 것(액수)은 모른다"고 거리를 뒀다. 액수가 너무 큰 것 아니냐는 지적에는 "이만한 수익을 올린 회사가 있었나"며 "회사가 벌었으니깐, 형편이 되니깐, 얼마인지 모르겠지만 준 거 아니겠나"라고 강조했다.
 
곽 의원의 투자에 대한 배당금 성격 아니냐는 의혹에는 "투자했으면 진작 다 나타났을 것"이라고 반박했다. 그는 "가까운 사람이 부동산 사업 회사를 차리고 직원을 찾고 있다기에 아들에게 관심이 있으면 지원해 보라고 한 것"이라며 "아들은 부동산 시행 사업을 구체화하는 일을 말단 직원으로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곽 의원과 화천대유 이성문 대표,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는 성균관대 동문이다.
 
이에 대해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보도가 사실이라면 당 지도부는 당장 곽 의원을 제명·출당 조치하기를 요구한다"는 입장을 냈다. 그는 "우리 스스로 깨끗하고 당당해야 문재인 정권과 이재명 지사의 불법과 비리 의혹을 응징할 수 있다"면서 당 지도부의 신속한 결단을 촉구했다.
 
또 유 후보는 이재명 후보에게 "이 아수라 같은 판국에 대해 진실을 밝힐 것을 요구한다"며 "이 지사 말대로 거리낄 것이 없다면 특검이건 국정조사건 다 받아야 한다"고 압박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누가 연루됐건 어떤 식의 조사건 마다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