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진양

jinyangkim@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크래프톤, 미국 게임 개발사 언노운 월즈 인수

서브노티카, 내추럴 셀렉션 시리즈 제작 북미 스튜디오

2021-10-29 19:21

조회수 : 6,07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크래프톤(259960)이 미국의 게임 개발사 언노운 월즈(Unknown Worlds)를 인수하고 지분 100%를 확보하기로 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8월 크래프톤의 상장 이후 가장 큰 규모인 이번 인수 금액은 한화 약 5858억원(약 5억달러)이이다. 언아웃(Earn Out) 방식으로 향후 성과에 따라 최대 2929억원(2억5000만달러)을 추가 지급할 수 있다. 
 
 
언노운 월즈는 2001년 미국에서 찰리 클리블랜드와 맥스 맥과이어가 설립한 게임 개발사로 탄탄한 팬 층과 게임 개발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언노운 월즈는 설립 이래 다양한 콘셉트를 창의적인 방식으로 게임화해 게이머의 몰입도를 극대화해왔다. 
 
지금까지 하프라이프 MOD, 내추럴 셀렉션 시리즈, 서브노티카, 서브노티카: 빌로우 제로 등 독창적인 크리에이티브에 기반한 PC 및 콘솔 게임을 선보였다. 현재는 2022년 얼리엑세스를 목표로 새로운 장르의 신규 PC게임을 개발 중이다.
 
크래프톤은 유가증권시장 상장 이후 첫 번째 인수 대상으로 잠재력이 큰 게임 개발 스튜디오를 선택했다. 언노운 월즈는 크래프톤의 6번째 독립 스튜디오로 다양한 PC 및 콘솔 게임 개발에 나서게 된다. 인수 이후 언노운 월즈의 경영진과 내부 구조는 그대로 유지된다.
 
크래프톤은 뛰어난 게임 개발 스튜디오 인수를 통해 기존에 없던 유형의 새로운 게임과 IP를 확보하는 동시에 우수한 글로벌 게임 개발 인력을 보강하게 됐다. 
 
특히 언노운 월즈가 PC와 콘솔 게임 개발에 특화된 개발자들을 보유한 스튜디오이자 독창적인 신작을 개발 중인 점에서 미래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대한 기대가 높아졌다. 이번 인수를 계기로 크래프톤은 게임을 중심으로 전세계 팬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하는 동시에 강력한 글로벌 메가 IP 발굴을 지속할 예정이다.
 
찰리 클리브랜드 언노운 월즈 최고경영자(CEO)는 “크래프톤과 언노운 월즈는 게임 개발에 대한 열정을 공유하고 있다"며 "특히 서브노티카와 배틀그라운드는 어려운 환경에서 시작했으나 지속적인 수정과 피드백을 발판으로 성공에 이르렀다는 점에서 동일하다”고 말했다. 이어 "크래프톤과 함께 게임을 개발하고 세계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언노운 월즈는 게임 제작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높은 기술력을 겸비한 개발사로 독보적인 크리에이티브 역량으로 전 세계 게이머를 사로잡는 저력을 입증했다"며 “언노운 월즈의 합류로 크래프톤의 글로벌 게임 제작 경쟁력이 강화되는 것은 물론, 글로벌 게이머들을 위한 독창적인 경험을 만들어내자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전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