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지은

jieunee@etomato.com

일상생활에 도움이 되는 건강한 기사를 작성하겠습니다
4분기 스팸통계 키워드는 '비주류의 성장세'

2022-01-26 11:13

조회수 : 3,21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지난해 4분기 스팸통계에서 이례적으로 비주류 유형이 성장세를 보였습니다. 
 
스팸 차단 애플리케이션 후후를 제공하는 후후앤컴퍼니가 지난해 4분기 후후 이용자들의 스팸 통계를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약 108만, 전 분기 대비 23만여건 증가한 779만건의 스팸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2020년 말부터 꾸준히 증가해 전체 스팸신고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던 주식·투자, 대출권유, 불법게임도박 등의 성장세가 주춤하는 반면, 전체 스팸신고의 10%를 차지하는 비주류 유형의 성장이 두드러졌습니다. 
 
자료/후후앤컴퍼니
 
아울러 대선이 다가오면서 정치 이슈가 등락에 영향을 미치는 설문조사 유형 스팸이 가장 큰폭으로 증가했습니다. 설문조사 유형의 신고 건수는 7만3000여건으로 지난 분기 대비 96% 상승해 스팸 유형 중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올해 대통령선거 및 지방선거가 예정되어있는 만큼, 국민적 관심 확인을 위한 설문조사는 지속 상승 할 것으로 후후앤컴퍼니는 분석했습니다.
 
다음으로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기타 유형 스팸은 4분기 39만5000여건으로 지난 분기 대비 46% 상승했습니다. 월평균 8만건 수준이었던 기타유형의 신고 건수는 11월 13만4000여건, 12월에는 17만8000여건까지 증가했습니다. 오미크론 확산 및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연말 방역지원금, 고용장려금 등 각종 지원금 관련 스팸이 증가하며 기타 유형 스팸 증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입니다. 
 
가장 특이한 증가 유형인 중고사기 스팸은 4분기 8000여건으로 지난 분기 대비 36% 상승했습니다. 특히 12월에만 4000여건으로 전월 대비 약 2배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 이지은

일상생활에 도움이 되는 건강한 기사를 작성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