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정부, 지소미아 정상화 완료…“일본에 통보, 한미일 협력 강화 발판”

윤 대통령 "북핵 미사일 관련 완벽한 정보 공유 시급"

2023-03-21 14:09

조회수 : 1,48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외교부는 한일 정상회담 후속 조치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완전 정상화를 위한 서면을 일본 측에 21일 전달했습니다.
 
외교부는 이날 오전 외교 경로를 통해 2019년 우리 정부가 일본 측에 통보한 지소미아 관련 2건의 공한을 모두 철회한다는 결정을 서면으로 일본 측에 통보했습니다. 지소미아 관련 2건은 2019년 8월엔 지소미아 종료 공한과 2019년 11월엔 지소미아 종료 통보 효력 정지 공한입니다.
 
외교부는 “이번 조치를 통해 우리 정부는 지소미아와 관련한 제도적 불확실성을 제거하여 한일·한미일 군사정보 협력 강화의 발판을 마련했다”며 “지난 3·16 한일 정상회담 시 양국 정상이 공감한 대로, 정부는 날로 고도화하는 북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한일·한미일 간 긴밀한 안보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윤석열 이날 오전 대통령은 용산 대통령실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저와 기시다 총리는 날로 고도화되고 있는 북핵, 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한미일, 한일 안보 공조가 매우 중요하며, 앞으로도 적극 협력해 나가자는데 의견의 일치를 봤다”며 “저는 한일 간 북핵과 미사일에 관한 완벽한 정보 공유가 시급하다고 판단해서 한일 정상회담에서 전제조건 없이 지소미아를 완전히 정상화할 것을 선언했다”고 말했습니다.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