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일본 방문길 나선 권영세 "납북자 문제 협력 모색"

25일까지 방일…일본 외무상·관방장관 등 면담 예정

2023-03-22 16:21

조회수 : 2,22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권영세 통일부 장관이 22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권영세 통일부 장관이 22일 이번 방일을 통해 납북자 문제와 관련해 한일 양국이 협력할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 장관은 이날 김포국제공항에서 출국 전 기자들과 만나 "일본과의 협력을 통해서 우리의 인도주의적인 문제를 풀어나가는 데 있어서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 북한이 우리측 의견에 아무런 대응을 안하는 상황에서 국제적인 설득과 압박이 필요하다"며 "주요 국가들의 동참이 요구된다. 그런 면에서 일본은 납치자 문제 당사국인 만큼 이번 방일이 의미 있다"고 전했습니다.
 
권 장관은 오는 25일까지 3박4일 일정으로 도쿄에서 하야시 요시마사 외무상·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 등 일본 정부 인사와 만날 계획입니다. 통일부 장관으로서는 18년 만의 방일입니다.
 
권 장관은 또 북핵 문제와 한반도 안보에 대해 "대북 제재라든지 이런 부분에서 한미일의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특히 일부 주요 국가들이 안보리 차원에서의 협력에 대해 그렇게 협조적이지 않은 상황에서 더욱더 한일, 한미일 협력이 중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통일부는 권 장관의 이번 방일에 대해 "통일·대북정책 관련 한일협력 관계를 한 단계 높은 차원으로 발전시키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