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정기여론조사)④국민 절반 "이재명 단식, 방탄 아닌 대정부 투쟁"

"윤석열정부 실정에 대항" 49.3% 대 "당내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9.6%

2023-09-19 06:00

조회수 : 5,55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국민 절반 가까이가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단식 투쟁을 "윤석열정부의 실정에 대항하는 결단"으로 평가했습니다. 
 
19일 <뉴스토마토>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미디어토마토>에 의뢰해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만 18세 이상 전국 성인남녀 101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선거 및 사회현안 102차 정기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49.3%는 이 대표의 단식투쟁에 대해 '민생 파탄 등 윤석열정부의 실정에 대항하는 제1야당 대표의 결단'이라고 답했습니다. 반면 39.6%는 '당내 사퇴 요구·국회 체포동의안에 대비한 방어적 성격'이라고 응답했습니다. '잘 모르겠다'며 응답을 유보한 층은 11.1%였습니다.
 
(그래픽=뉴스토마토)
 
60대 이상 과반 "당내 사퇴·체포안 대비"
 
앞서 이 대표는 지난달 31일 1주년 기자회견에서 "윤석열정권을 향한 국민항쟁을 시작한다"며 단식을 선언했습니다. 단식 19일째인 전날 오전 건강 악화로 병원에 긴급 이송됐고, 이후에도 단식을 이어갔습니다.
 
조사 결과를 연령별로 보면 60대 이상을 제외하고 모든 세대에서 이 대표의 단식 투쟁을 '윤석열정부의 실정에 대항하는 결단'으로 인식한 응답이 높았습니다. 20대는 '정부 실정 대항' 45.4%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3.5%, 30대는 '정부 실정 대항' 46.1%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41.0%, 40대는 '정부 실정 대항' 67.6%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26.8%, 50대는 '정부 실정 대항' 57.7%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6.3%였습니다. 반면 보수 지지세가 강한 60대 이상에선 '정부 실정 대항' 36.8%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51.8%로 나왔습니다.
 
지역별로 보면 영남을 제외하고 모든 지역에서 이 대표의 단식 투쟁에 대해 '윤석열정부의 실정에 대한 대항'으로 인식하는 응답이 높게 나타났습니다. 서울은 '정부 실정 대항' 49.9%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8.5%, 경기·인천은 '정부 실정 대항' 49.9%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8.1%, 대전·충청·세종은 '정부 실정 대항' 44.5%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41.5% 광주·전라는 '정부 실정 대항' 69.7%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20.0%, 강원·제주는 '정부 실정 대항' 51.3%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2.7%로 나왔습니다. 반면 보수진영의 강세지역인 대구·경북(TK)은 '정부 실정 대항' 45.1%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50.1%, 부산·울산·경남(PK)은 '정부 실정 대항' 39.4%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50.7%였습니다.
 
단식 19일차인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18일 오전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사진=뉴시스)
 
중도층 44.4% "정부 실정 대항" 
 
정치성향별로 보면 민심의 풍향계인 중도층은 '정부 실정 대항' 44.4%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36.5%로 조사됐습니다. 보수층은 '정부 실정 대항' 25.3%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66.7%, 진보층은 '정부 실정 대항' 75.1%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18.5%였습니다. 지지 정당별로 보면 국민의힘 지지층은 '정부 실정 대항' 8.6%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84.7%, 민주당 지지층은 '정부 실정 대항' 84.8% 대 '사퇴 요구·체포안 대비' 7.7%였습니다.
 
한편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안심번호)를 활용한 무선 ARS(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입니다. 표본조사 완료 수는 1011명이며, 응답률은 6.0%로 집계됐습니다. 올해 6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성별·연령별·지역별 가중값을 산출했고 셀가중을 적용했습니다. 그 밖의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또는 서치통 홈페이지(www.searchtong.com/Home)를 참조하면 됩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