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승수

(10.30전월세대책)매입·전세임대, 강남 등 불안지역에 집중공급

건설시간 짧은 다세대, 연립 공급 확대

2014-10-30 14:00

조회수 : 1,66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승수기자] 국토교통부가 올해 공급계획했던 매입·전세임대를 전월세 불안지역에 집중 공급키로 했다. 또한 건축기간이 짧은 다세대, 연립주택의 공급도 확대키로 했다.
 
국토부는 30일 서울정부청사에서 이같은 내용의 서민 주거비 부담 완화 방안을 발표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당초 올해 계획됐던 잔여물량 1만4000가구가 11월 조기공급되고, 12월 중 3000가구가 추가공급된다.
 
또한 내년 물량을 4만가구에서 5만가구로 확대해 전월세 불안 우려지역에 집중 공급키로 했다.
 
특히, 내년 상반기 서울 재건축 이주수요가 5만3000가구에 달한다는 점을 감안, 지자체와 협조해 입주시기, 입주지역, 입주지역 조정 등을 통해 이주수요 분산을 유도할 계획이다.
 
전월세난 조기 대응을 위해 공공임대 건설시 건축기간이 짧은 다세대, 연립주택의 공급도 확대키로 했다.
 
공공기관이 건설하는 임대주택의 일부를 공사기간이 1년 이내인 다세대, 연립 등으로 공급해 전월세 수급상황에 탄력적으로 대응한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모듈러 유닛 표준화, 발주체계 개선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 한승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