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임애신

삼성 노트북 9시리즈, 열흘만에 판매량 1만대 돌파

2016-01-17 11:00

조회수 : 2,01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아카데미 행사 열흘 만에 삼성전자의 노트북 9시리즈 국내 판매가 1만대를 돌파했다.
 
17일 삼성전자(005930)는 노트북 9시리즈가 지난 6일 S 아카데미 행사를 시작한 후 하루 평균 1000대가량 팔리며 총 1만대를 돌파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배 이상 판매량이 상승했다.
 
삼성전자의 대표 프리미엄 노트북 라인업인 9시리즈는 지난 6일 2016년형 대화면·초경량 프리미엄 노트북 '노트북9' 두 모델과 네 가지 최신 트렌드 컬러의 '노트북9 라이트'로 출시됐다.
 
15인치의 대화면과 6.2mm의 초슬림 베젤을 갖춘 노트북 '900X5L'은 삼성의 독자적인 기술인 퀵 충전이 적용돼 약 20분의 충전만으로 최대 3.7시간 사용할 수 있다. 완전충전까지도 90분이 채 걸리지 않는다. 
 
초경량 노트북 '900X3L'은 동급 최경량인 840g으로, 2015년형 동일사양 대비 무게를 230g 줄였다. 900g 미만이라는 혁신적인 무게를 구현하면서도 단단하고 가벼운 메탈 소재로 내구성을 강화했다.
 
프로스트 화이트·임페리얼 블랙·펄 핑크·제이드 블루 등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 노트북9 라이트는 최신 트렌드인 메탈 느낌을 적용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노트북 9시리즈의 초기 반응이 좋아 행사 시작 10일 만에 1만대 판매 돌파라는 고무적인 성과를 거뒀다"면서 "뛰어난 성능, 슬림한 디자인, 초경량을 모두 충족시키면서 견고한 내구성까지 갖춘 것이 인기의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서초동에 위치한 삼성 딜라이트에서 출시 열흘만에 국내 판매 1만대를 돌파한 '노트북 9'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 삼성전자
  
임애신 기자 vamos@etomato.com
  • 임애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