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강명연

unsaid@etomato.com

고민하겠습니다
기적이 없는 세상은 가능한가

2017-03-29 19:22

조회수 : 1,25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상식과 일상을 벗어난 일이 뉴스가 된다. 매일 그런 뉴스들을 좇다보면 어느 순간 버거워진다.
 
그렇다고 해서 외면해야 하는가. 가끔은 그러고 싶을 때가 있다. 하지만 결국 그럴 수 없다는 걸 어느 순간 깨닫는 것 같다.
 
잊지 말아야 할 일이 너무 많은 요즘, 최근에 가장 울컥했던 기사의 한 단락을 소개한다.
 
 
 
그러나 아직 “이후로 경원이는 좋은 사람들과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았습니다”가 이 미담의 끝은 아니다. ‘상식으로는 생각할 수 없는 기이한 일’을 일컬어 기적이라 말한다. 해마다 전국 278개 아동복지 시설(보육원)에서 1000여 명의 청소년이 퇴소하고 있다. 대부분의 아이들에게 기적은 일어나지 않으며, 이들은 지자체가 지원하는 평균 500만원 정도의 자립 정착금을 손에 쥔 채 세상에 홀로 선다. 비정상적인 기적을 만나지 못한 그 아이들이 정상적인 시스템에 기반해 자신의 삶을 계획하고 홀로 설 수 있도록, 부모된 사회와 공동체가 더해야 할 책임은 어른들에게 맡겨진 숙제다.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