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문식

journalmal@etomato.com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김경수 캠프 “TV 토론은 피하면서…김태호 네거티브 유감”

2018-05-19 16:52

조회수 : 5,86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 캠프는 자유한국당 김태호 경남지사 후보가 일명 드루킹 사건을 놓고 네거티브 공세를 펼치는 것에 대해 19일 “유감”이라고 밝혔다.
 
김경수 후보 캠프 제윤경 대변인은 전날 지역 방송에 출연한 한국당 김태호 후보가 드루킹 사건을 언급하며 “김경수 후보가 주범”이라고 주장한 것에 대해 “근거 없는 네거티브에 불과하다”고 일축했다.
 
제 대변인은 “본격적인 선거가 시작되기도 전에 한국당 김태호 후보가 네거티브 선거를 시작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며 “근거 없는 정치공세와 네거티브로 더 이상 경남도지사 선거가 혼탁해져서는 안 된다”고 비판했다.
 
제 대변인은 특히 “김태호 후보의 네거티브 근거가 사실관계를 확인하지 않은 황당한 소설을 보도한 조선일보라면 결코 성공할 수 없다”며 “경남도지사 후보 여론조사에서 나타나는 큰 격차를 줄이기 위해서라도 김태호 후보는 네거티브를 중단하고 자신의 정책과 공약을 선보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선거는 완전히 새로운 경남을 위한 획기적 비전, 구체적인 정책으로 승부하는 미래세력과 구태정치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고 있는 과거 세력의 대결”이라며 “미래세력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경수 후보이고, 과거 세력은 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김태호 후보임은 경남도민들이 너무나 잘 알고 있다”고 했다. 아울러 “김태호 후보가 정책과 비전을 선보여야 할 TV 토론은 피하면서 오히려 정치 브로커와 보수언론을 통해 이뤄지는 악의적 정치공세에 한 팀이 되려 한다면 경남도민의 준엄한 심판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는 지난 17일 오후 창원시에 있는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하고 당원, 도민, 지지자들과 함께 필승의 결의를 다졌다. 사진/김경수캠프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