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범

kjb517@etomato.com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167억 대작 ‘창궐’, 오는 10월 아시아-유럽 동시 개봉 추진

2018-07-04 09:06

조회수 : 4,34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야귀(夜鬼) 액션 블록버스터 탄생을 예고한 영화 ‘창궐’ (제공/배급: NEW | 제작: 리양필름/영화사 이창 | 감독: 김성훈)이 오는 10월 아시아-유럽 동시개봉을 추진한다. ‘창궐’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夜鬼)’의 창궐을 막고, 조선을 구하기 위한 ‘이청’(현빈)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창궐’은 이미 지난 5월 열린 프랑스 칸 국제영화제 마켓에서 단 2장의 스틸 이미지로 바이어들의 관심을 모을 정도로 화제였다. 이미 전세계에서 신드롬을 일으켰던 ‘부산행’ 사례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란 새로운 크리쳐 그리고 조선시대와의 만남에 대한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이 높았다.
 
영화 '창궐' 스틸. 사진/NEW
 
해외 세일즈를 담당하는 콘텐츠판다 측 관계자는 “칸 마켓에서 ‘창궐’의 동시개봉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향후 토론토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등을 거쳐 개봉국가를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투자배급사 NEW는 “해외 동시기 개봉은 내수시장을 넘어 콘텐츠 확장성을 극대화 시킬 수 있는 방안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또한 게임 웹툰 등 영화 소재 ‘야귀’를 적재적소에 살린 다양한 크로스미디어 콘텐츠가 완성단계에 있는 등 ‘창궐’은 신선한 소재, 본 적 없는 비주얼, 한국영화를 대표하는 캐릭터로 올해 최고 엔터테이닝 영화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국내 마케팅에 선행해 해외동시 개봉 추진계획을 알리는 것은 이례적이다. ‘창궐’의 사례는 작품의 가치를 높여 수익을 극대화하고 불법유출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함은 물론이고 산업전반으로 보았을 때, 세계시장을 대상으로 한국영화 배급전략 기틀을 다진다는 의의도 있다.
 
단 한번도 본 적 없는 독창적인 크리쳐, ‘야귀’ 존재감이 돋보이는 ‘창궐’은 화려하고 타격감 넘치는 액션과 신분과 성별을 넘나드는 다채로운 캐릭터의 향연으로 국내 관객뿐 아니라 세계관객들을 사로잡을 준비에 한창이다. 또한 현빈 장동건 조우진 김의성 정만식 서지혜 이선빈 조달환 등 충무로의 믿고 보는 배우들부터 라이징 스타까지 합세해 더욱 완성도 높은 작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제작비 167억이 투입된 ‘창궐’은 후반 작업을 거쳐 오는 10월 개봉한다.
 
김재범 기자 kjb517@etomato.com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