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홍

maroniever@etomato.com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현대차, 국내 최초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제' 도입

2018-10-10 11:35

조회수 : 1,28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현대자동차는 인증 중고차 위탁사인 오토플러스와 함께 국내 최초로 제조사가 품질 인증 기준을 제시하는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 프로그램'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전했다.
 
오토플러스는 국내 최대의 중고차 상품화 공장을 보유한 자동차 유통관리 전문기업이다. 현대차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내년 초부터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 프로그램은 현대차가 중고 상용 차량의 품질을 인증해 고객이 믿고 살 수 있는 중고차를 구매할 수 있도록 보장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우선 고객으로부터 상용 차량 매매 의뢰가 들어올 경우 중고차 매매 위탁사에서 해당 차량을 평가 한 후 매입을 하게 된다. 이후 중고차로 판매하기 위해 차량 정밀 검사 및 품질 개선 등의 상품화 과정이 진행되며 현대차는 검사 및 수리 부분에 대한 전문 기술과 가이드 라인을 제공한다.
 
현대차가 국내 최초로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제를 도입한다. 사진/현대차
 
가이드 라인에 적합하게 상품화를 마친 차량은 품질 검수 체계를 통과한 '상용 인증 중고차'로 인정되며 향후 중고차 매매 위탁사를 통해 품질 보증을 제공 받게 된다. 또한 상용 인증 중고차 전용 금융상품도 출시해 고객의 안전과 경제적 혜택을 극대화 할 방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자동차 제조사로서 신차를 판매하는 데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고객의 신차 구매부터 중고차 처리까지 전 과정을 지원하고자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면서 "이를 통해 상용 중고 시장이 한층 투명해져 상용차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신차 판매 ▲중고차 매매 ▲정비서비스 제공 ▲부품 판매등 다양한 기능이 종합된 상용 복합거점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안정적인 상용 중고차 품질 인증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현대차 품질 및 운영 기준에 부합하는 권역별 대표 상용 중고차 매매 및 상품화 위탁사를 늘려나갈 예정이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