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안철수 복귀 시나리오 '황교안 낙마하면..'

2019-03-26 13:37

조회수 : 53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최근 대선후보였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대표의 6월 복귀설이 화제에 올랐는데요. 최근 바른미래당이 선거제 개편안 패스트트랙 추진을 놓고 내홍에 휩싸이며 당 존립마저 시험대에 서자 오는 9월 귀국 예정인 안 전 대표가 하루빨리 돌아와 당을 추슬러야 한다는 것입니다.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대표가 지난해 7월 여의도 한 카페에서 기자간담회를 마친 뒤 건물을 나서며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뉴시스
 
하지만 결론적으로 말하면 안 전 대표의 6월 복귀 가능성은 ‘0’입니다. 안 전 대표의 측근도 그의 복귀 가능성에 선을 그었습니다. 현재 선거제 패스트트랙 추진으로 당이 혼란한 상황에서 안 전 대표의 복귀가 별다른 도움이 되지 못한다는 판단입니다. 오히려 당내 계파 갈등을 부추길 수 있다는 지적입니다.
 
그렇다면 안 전 대표의 복귀설은 최근 왜 화제가 된 것일까요. 이는 안 전 대표를 지지하는 원외 당협위원장들이 만들어낸 설로 보입니다. 현재 바른미래당의 지지율이 답보상태에 이르렀고, 당내 분란이 화제에 오르는 등 안 좋은 상황으로 흐르자 이를 타개하기 위한 해결책으로 안 전 대표의 조기 복귀설을 흘린 것인데요.
 
바른미래당 내 중진 의원들의 경우에는 안 전 대표의 복귀 시기를 연말 정도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당내 상황이 어느 정도 정리되는 시점에 등장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인데요. 현재는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