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10 보안 이슈에 카드사들 지문인증 해제 권장
입력 : 2019-10-19 12:00:00 수정 : 2019-10-19 12:00:00
[뉴스토마토 최진영 기자] 카드사들이 삼성전자 스마트폰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 S10', '갤럭시 노트10' 등이 지문인식 센서에 보안 이슈에 대응해 일제히 소비자에게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지문인증을 해제할 것을 권장했다.
 
19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8개 전업카드사들은 모두 삼성 스마트폰 지문인증 오작동에 주의하라며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공지했다.
 
19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8개 전업카드사들은 모두 삼성 스마트폰 지문인증 오작동에 주의하라며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공지했다. 삼성카드 홈페이지에 올라온 갤럭시10 시리즈 관련 공지사항. 사진=삼성카드
 
카드사들 대부분이 모바일 앱에서 지문인식을 활용한 '간편로그인'이나 '간편결제'를 지원하고 있어 발 빠른 대응이 나선 것.
 
카드사들의 공지사항은 현재 단말 제조사에서 원인을 파악 중이며, 해당기기를 사용 중이신 소비자의 경우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지문 인증을 끄고 다른 인증방식을 이용해주길 바란다는 내용을 담았다.
 
대상 스마트폰은 갤럭시노트 10·10+와 갤럭시S10·10+모델이다. 해당 모델들은 특정 실리콘케이스를 화면과 신체사이에 두면 화면 내장형 지문인식이 해제돼 제조사인 삼성전자가 원인을 찾고 있다.
 
특정 실리콘케이스를 화면과 신체사이에 두면 화면 내장형 지문인식이 해제돼 제조사인 삼성전자가 원인을 찾고 있다. 갤럭시 S10 시리즈 플라밍고 핑크 색상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뉴스룸
 
지문인증을 끄는 방법은 대개 앱설정 내에서 가능하다. 카드사마다 지문인증을 끄는 방법은 상이해 소비자들은 각사 공지사항이나 새소식 게시판에 마련된 안내문을 참고해야 한다.
 
지문인증을 끄는 방법은 대개 앱설정 내에서 가능하다. 카드사마다 지문인증을 끄는 방법은 상이해 소비자들은 각사 공지사항이나 새소식 게시판에 마련된 안내문을 참고해야 한다. 사진=신한카드
 
최진영 기자 daedoo053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진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