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새나

inn1374@etomato.com

권새나입니다.
'조폭연루설'에 이재명 "개탄, 허위날조로 저를 음해"

"의정활동 아닌 범죄행위…김용판, 의원직서 물러나야"

2021-10-19 15:38

조회수 : 1,52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는 자신의 '조폭 연루설'을 주장한 국민의힘을 향해 "의도적이고 악의적인 게 명백한 가짜뉴스는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독버섯"이라며 "즉각 국민께 사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면책특권 뒤에 숨은 악의적 민주주의 파괴 행위'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관련 기사를 공유했다. 이 후보는 "어제 국회 행정안전위 국정감사에서 난데없는 돈다발이 등장했다"며 "제가 조폭으로부터 뇌물을 받은 증거라며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이 제시한 사진"이라고 했다.
 
이어 "그런데 몇 시간도 지나지 않아 그 돈다발 사진이 허위라는 것이 드러났다"며 "참 개탄스럽다. 헌법이 규정한 국정감사에서 한 나라의 헌법기관인 국회의원과 제1야당 국민의힘이 완벽한 허위 날조를 동원해 저를 음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는 기득권과 권력을 위해서라면 헌법 유린도 마다하지 않는 것이자, 그들을 뽑아준 국민들에 대한 배신행위에 다름 아니다"라며 "국회의원 면책특권을 악용해 '아니면 말고' 식 허위 날조 주장을 펴고, 한 사람의 인격을 말살하고, 가짜정보로 국민들을 현혹하는 것은 의정활동이 아니라 범죄행위"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 후보는 "국회의원 면책특권은 독재정권 시절 국회의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장치였지만, 이제는 시대가 바뀌었다"며 "독재정권은 사라진 지 오래고 면책특권은 오히려 독이 되고 있다. 이번 기회에 국회의원 면책특권을 제한해야 한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국민의힘은 국정감사를 허위 날조의 장으로 만든 데 대해 무한책임을 져야 한다"면서 "무책임한 폭로로 국감장을 허위, 가짜뉴스 생산장으로 만든 김용판 의원은 저에게 가한 음해에 대해 사과하고, 스스로 국회의원직에서 물러나길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 사진/이재명 페이스북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