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115억원 공금 횡령한 서울 강동구청 직원 긴급체포

자원순환센터 건립자금 횡령 혐의…피해액 77억

2022-01-25 22:12

조회수 : 3,47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서울 강동구청 공무원이 구에서 짓고 있는 자원순환센터의 건립자금 115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지난 24일 저녁 8시50분쯤 강동구청 주무관 김 모씨의 주거지 주차장에서, 김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업무상횡령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25일 밝혔다.
 
김 씨는 지난 2019년 12월부터 지난해 2월까지 수십 차례에 걸쳐 구청 은행 계좌에서 자신의 개인계좌로 돈을 이체한 것으로 파악됐다. 횡령액 115억원 중 38억원을 구청 계좌로 되돌려놔 실제 피해액은 77억원으로 알려졌다.
 
구청 측은 최근 이런 사실을 파악해 경찰에 고발장을 접수했다.
 
강동구청청사. 사진/강동구청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