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상민

blame777@nate.com@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박계옥 작가 사과 “역사 왜곡 의도 없다”…PD·배우 사과

2021-03-29 08:50

조회수 : 3,29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SBS 드라마 조선구마사박계옥 작가, PD, 배우 등이 뒤늦게 공개 사과를 했다.
 
역사 왜곡 논란으로 2회 만에 드라마가 폐지되자 박계옥 작가는 27일 입장문을 내고 사려 깊지 못한 글쓰기로 지난 며칠 동안 시청자 여러분께 깊은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작가로서 지난 잘못들을 거울삼아 더 좋은 이야기를 보여드려야 함에도 안일하고 미숙한 판단으로 시청자 여러분께 분노와 피로감을 드렸다조선의 건국 영웅 분들에 대해 충분한 존경심을 드러내야 했음에도 판타지라는 장르에 기대어 안이한 판단을 한 점에 대해 크게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또한 역사 왜곡은 추호도 의도한 적이 없었으나 결과적으로 여러분께 깊은 상처를 남긴 점 뼈에 새기는 심정으로 기억하고 잊지 않겠다고 거듭 사과를 했다.
 
박계옥 작가에 이어 연출을 맡은 신경수 PD를 비롯한 배우들 역시 사과를 했다. 신경수 PD는 입장문을 통해 최근 불거진 여러 문제에 대해 모든 결정과 최종 선택을 담당한 연출로서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사죄드리고자 한다드리마의 내용과 관련한 모든 결정과 선택의 책임은 제게 있다고 했다. 편향된 역사의식이나 특정 의도를 가지고 연출한 것이 아니다. 문제가 됐던 장면들은 모두 연출의 부족함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사과를 했다.
 
감우성은 소속사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라마의 일원으로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사과를 했다. 장동윤 역시 소속사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문제가 될 것을 충분히 인지하지 못했다우매하고 안일 했기 때문이다. 변명의 여지 없이 죄송하다고 사과를 했다.
 
박성훈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출연 배우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 창작과 왜곡의 경계에 대해 올바르게 판단하지 못했다고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유비 역시 역사 왜곡 부분에 대해 무지했고 깊게 생각하지 못한 점을 반성한다고 전했다.
 
박계옥 작가 사과. 사진/SBS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