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인터, BGF리테일과 '편의점 CU' 해외 공동 진출
해외 판매망 선점·연계 비즈니스 창출 기대
입력 : 2021-10-21 16:00:00 수정 : 2021-10-21 16:00:0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포스코인터내셔널(047050)이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신성장 사업 영역 확장을 위해 글로벌 리테일사업 진출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1일 BGF리테일과 해외 리테일사업 공동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해외 시장 분석, 타겟 국가 및 현지 파트너사 선정 등 해외 진출 전략을 함께 수립하며, 현지 파트너들과 함께 공동투자를 모색해나갈 계획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과 BGF리테일은 '편의점 CU' 해외 공동진출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포스코인터내셔널 주시보 사장, BGF리테일 이건준 사장).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은 해상, 내륙운송 등 물류 업무 및 대체 단백질과 밀키트 등 상품 공급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BGF 리테일은 CU 브랜드 적용 전략 수립, 상품 기획, 운영 지원 등을 맡게 될 예정이다.
 
최근 코로나 펜더믹 등으로 가속화한 소비 트렌드 변화로 편의점·온라인 시장이 지속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편의점 리테일 사업은 글로벌 경기 변동 등 외부 환경 변화 속에도 안정적인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사업군으로 평가된다.
 
BGF리테일은 국내 1만6000여개 점포를 보유한 편의점 브랜드 CU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7월 몽골 칭키스칸 국제공항에 업계 단독으로 입점하는 등 몽골, 말레이시아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편의점 리테일 사업은 식료품뿐 아니라 식량, 물류, 소재, 시스템 등 다양한 사업분야로 연계 확장 가능한 종합 비즈니스 모델”이라며 “이번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기존 BGF리테일이 진출하지 못했던 새로운 해외 시장을 공동 개척하며, 글로벌 리테일 사업에 회사가 진출하는데 발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이사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사업 노하우와 BGF리테일의 편의점 운영 역량을 기반으로 CU를 K-CVS의 글로벌스탠더드로 만들어 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발혔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