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필리핀 한국진출 기업 전기료 문제 해결 환영"
입력 : 2015-11-19 16:57:46 수정 : 2015-11-19 16:57:46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재계가 필리핀에 진출 한국기업들의 전기료 할인 문제가 해결된 데 대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9일 "어제 한국과 필리핀 정상회담의 결과로 필리핀 진출 한국기업들의 전기료 할인 문제가 해결됐다"며 "이런 조치가 우리기업들의 해외 비지니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재계에 따르면 APEC 정상회의를 계기로 지난 18일 마닐라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필리핀 아키노 대통령의 정상회담이 개최됐다. 여기에서 필리핀에 진출한 우리기업들의 1억달러에 달하는 전기료 할인 문제가 해결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근혜 대통령이 19일 마닐라 필리핀 인터내셔널 컨벤션센터(PICC)에서 열린 APEC 정상회의에 각국 정상들과 함께 참석하고 있다.
 
한진중공업(097230) 등 우리 기업들은 지난 2008년 당시 필리핀 정부의 전기료 할인을 약속을 받고 현지에 조선소와 생산설비를 건설했다. 하지만 아키노 현 정부가 형평성과 예산상의 어려움을 이유로 2011년 이후부터 납부된 전기료 환급을 중단했다. 이로써 우리 기업들이 받지 못한 할인혜택이 이달 현재 약 1억달러에 달한다. 
 
지난해 12월 부산에서 개최된 한-아세안특별정상회담을 계기로 가진 한-필 정상회담에서 박 대통령은 전기료 할인문제 해결을 아키노 대통령에게 요청했다. 그 이후에도 문제가 해결되지 않자 이번 정상회담에서 다시 한 번 박 대통령이 대화에 나섰다.
 
이에 따라 우리 기업들은 필리핀 정부로부터 빠르면 내년 1월부터 추가 전기료에 대한 환급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전경련은 이번 조치로 직접적인 혜택을 본 한진중공업 등 이외에도 필리핀에 나가 있는 한국 기업들에도 지대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했다.
 
경제계는 "이번 성과는 APEC 21개국 정부와 경제계에 한국 정부가 한국기업들의 해외 애로 요인 해소를 위해 끝까지 나선다는 인식을 심어줌에 따라 해외시장을 개척하는 우리 기업들에게는 천군만마 이상의 지원 효과를 발휘하게 될 것"으로 평가했다.   
  
임애신 기자 vamo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애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