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 스튜디오, 9일 재오픈…고객 체험 강화
전시차량 교체·풍성한 즐길거리로 재정비…XJ·F-TYPE·SVR 등 전시
입력 : 2017-11-09 09:25:14 수정 : 2017-11-09 09:25:14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위치한 ‘재규어랜드로버 스튜디오’를 9일 새로운 모습으로 재오픈한다.
 
지난 9월 첫 선을 보인 후, 두 달간 방문객 수 1만5000명을 돌파하며 가로수길의 랜드마크로 자리를 잡은 재규어랜드로버 스튜디오는 이날부터 새로운 콘텐츠들과 함께 인기몰이에 나선다. 전시된 차량을 대대적으로 교체하여 재규어와 랜드로버만의 브리티시 헤리티지를 강조하는 한 편, 브랜드가 추구하는 럭셔리 감성과라이프 스타일을 고객들이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풍성하게 강화해 재미까지 한번에 잡았다.
 
1층에는 82년 동안 이어져온 재규어만의 고유한 감성을 경험할 수 있는 플래그십 럭셔리 세단 재규어 XJ와 재규어의 레이싱 헤리티지를 담고 있는 스포츠카 재규어 F-TYPE 그리고 ‘2017 세계 올해의 차’와 ‘2017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으로 동시에 선전된 퍼포먼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재규어 F-PACE가 전시된다.
 
특히, SVO라인업으로 재규어 F-TYPE SVR과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이 특별히 전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재규어랜드로버의 고성능 라인인 SVR 모델은 재규어랜드로버의 차별화된 우수한 기술력으로 궁극의 퍼포먼스를 확인할 수 있는 제품이다. 아울러, 방문 고객에게는 레인지로버 이보크 컨버터블 등 재규어와 랜드로버의 다양한 라인업을 시승할 수 있는 기회와 함께 상담 및 계약까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
 
이번 재오픈에서 가장 크게 변화한 점은 방문객들의 즐길거리가 풍성해졌다는 것이다. 재규어의 퍼포먼스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레이싱 시뮬레이션 게임, 포토자판기, 재규어랜드로버의 다양한 모델 중 나만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차량을 매칭해보고 기념품으로 해당 차종 스티커도 받을 수 있는 ‘나만의 스타일 카 ATM’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연말연시를 맞아 크리스마스 해시태그 이벤트와 ‘2018년 무술년 기념 위시본 팔찌 증정’ 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오는 11일 지하 1층 갤러리에서는 김현정 작가를 초대해 작가와 직접 만나보고 사인도 받을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한국의 대표적인 젊은 작가로 손꼽히는 김현정 작가는 동양화를 기반으로 타인의 시선에서 자유로운 내숭녀의 발칙한 모습을 그린 '내숭 이야기' 시리즈를 통해 세간의 이목을 끌고 있다.
 
백정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대표는 “재규어랜드로버 스튜디오는 재규어랜드로버만이 갖고 있는 헤리티지와 감성을 바탕으로 고객들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가치를 직접 느껴볼 수 있는 공간”이라며 “많은 고객들이 스튜디오를 통해 재규어랜드로버만의 특별한 감성과 즐거움을 체험하는 특별한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재규어랜드로버 스튜디오에 전시된 재규어 F-TYPE. 사진/재규어랜드로버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산업 2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