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딜락, 한국형 레몬법 도입…4월 출고 차량부터 적용
입력 : 2019-05-03 17:52:47 수정 : 2019-05-03 17:52:47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캐딜락코리아는 자동차 교환 및 환불제도(이하 한국형 레몬법)을 적용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캐딜락 코리아는 전날 레몬법 수용 서면동의서를 국토교통부에 제출했으며 앞으로 본격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자동차관리법 개정안에 따라 올해부터 시행된 한국형 레몬법은 차량 구입 후 일정기간 내에 동일한 하자가 반복되는 경우 새차로의 교환 또는 환불이 가능하도록 하는 제도다.
 
캐딜락이 한국형 레몬법을 적용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캐딜락
 
이로써 국내에서 캐딜락이 판매하는 전 차종을 구입하는 고객은 한국형 레몬법이 반영된 계약서를 작성, 해당 조항에 의거해 하자 발생 시 전액 환불 또는 신차 교환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또한 캐딜락은 올해 4월1일 이후 판매된 모든 캐딜락 모델에 ‘한국형 레몬법’을 소급 적용키로 했다.
 
김영식 캐딜락코리아 대표는 “캐딜락은 레몬법 제도가 원활히 시행되고 정착할 수 있도록 내부 관계자 교육을 실시 중에 있다”며 “앞으로도 세일즈부터 AS까지 모든 부분에서 고객들이 높은 만족감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